default_setNet1_2

리바키나 키다리 아저씨 카자흐스탄 테니스연맹 불랏 우테무라토프 회장

기사승인 2022.07.10  05:04:14

공유
default_news_ad1
   
 

카자흐스탄 테니스연맹 불랏 우테무라토브 회장은 카자흐스탄 사업가이자 외교관이다.

1957년 11월 13일 카자흐스탄 아티라우시에서 태어난 불랏 우테무라토브 회장은 1981년 그는 알마티 국립 경제 연구소에서 경제학 학위를 취득하고  카자흐스탄  대외경제관계부 , 오스트리아의 카자흐스탄 무역원 총책임자, 카자흐스탄 대외경제관계 차관보, 산업통상부 차관,외무부 특별 대사,대통령 외교와 대외 경제 보좌관, 안전보장이사회 장관, 대통령 업무부 국장을 지냈다.

2007년부터 카자흐스탄 테니스 연맹의 회장직을 맡고 있고 2015년부터 국제 테니스 연맹(ITF) 부회장 및 데이비스컵 위원회의 이사회 멤버로 활동하고 있다.
2019년 10월 24일, 조코비치와 나달의 친선 경기를 열고 젊은 카자흐스탄 테니스 선수들을 위한 워크숍을 열었다.
2020년 카자흐스탄 테니스 ATP 250 아스타나 오픈 역사상 가장 권위있는 국제 토너먼트가 누르술탄 (Nur-Sultan) 도시에서 개최되었다. 카자흐스탄 테니스 연맹의 노력은 ATP 투어에서 매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카자흐스탄 테니스에게는 도전이었지만, 불랏 우테무라토프가 이끄는 토너먼트 조직위원회는 훌륭하게 대처했고 ATP 250 아스타나 오픈은 모든 국제 표준을 충족했다.

불랏 우테무라토브 회장은 13년 동안 카자흐스탄 테니스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8500만 달러를 투자했다.

불랏 우테무라토브 회장은 금융그룹을 소유하고 있고 카자흐스탄의 KarTel과 키르기스스탄의 Sky Mobile이라는 두 개의 통신 사업자를 소유하고 있다.

포브스 (Forbes)에 따르면, 카자흐스탄에서 가장 부유한 50 명의 사업가 명단에서 3.4 억 달러 (2019 년 10 월)의 추정 자본을 보유하고 있다.

2007년 8월 카자흐스탄 공화국 테니스 연맹 회장으로 선출되고 '학교에서 테니스'라는 이니셔티브를 준비하고 테니스 10 년 프로그램을 개발했니다. 카자흐스탄 테니스 아카데미 팀은 국가 테니스 팀의 미래 구성원이 훈련되는 대학으로 불랏 회장이 주도했다. 남자 테니스 팀은 데이비스컵 준준결승에 세 번 (2011 년, 2013 년, 2014 년) 여자 팀은  페더레이션 컵 월드그룹에서 뛰고 있다.

2015년부터 국제 테니스 연맹(ITF)에서 활동해  카자흐스탄의 테니스 발전에 탁월한 성공을 거둬 국제 테니스 연맹과 아시아 테니스 연맹의 상을 수상했다.

 

   
 

 

박원식 기자 editor@tennispeople.kr

<저작권자 © 테니스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