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노호영, 최온유 호주오픈 첫 승 신고

기사승인 2023.01.21  17:14:17

공유
default_news_ad1
   
▲ 호주오픈 본선 첫승하고 고생한 엄마 이야기를 하며 우는 최온유
   
▲ 노호영

호주오픈 주니어대회 첫 출전한 우리나라 주니어들이 설연휴 첫날 1승을 신고했다.

우선 노호영(오산G스포츠클럽)은 21일 호주 멜버른 6번 코트에서 열린 호주오픈 주니어대회 남자 단식 1회전에서 스웨덴의 에릭손을 6-4 6-4로 이기고 2회전에 진출했다.

노호영은 공격적인 플레이로 일관해 1세트부터 경기 주도권을 잡아 6대4로 획득하고 2세트 1대1에서 상대 서비스게임을 브레이크해 경기를 6대4로 마무리했다.
노호영은 “첫 그랜드슬램이라 부담이 있었고 코트도 낯설었지만 공격적으로 플레이할 수 있었다”며 “경기 끝날 때 까지 마음을 놓지 않고 다잡았다”고 말했다. 노호영은 대회 3번 시드와 2회전 경기를 한다.
노호영과 같은 시각 13번 코트에서 여자 단식 1회전을 치른 최온유는 호주 와일드카드 그렉에게 2대1(2-6 6-3 7-5)로 역전해 이기고 2회전에 진출했다.
최온유는 “1세트 몸이 얼어붙어 코트 밖으로 나가고 싶었다”며 “고생하는 엄마를 생각해서 이를 악물고 버텼고 이기려고 했다”고 말했다.
 

   
▲ 최온유

 

   
   
▲ 호주 교민과 함께

멜버른 글=박원식 기자 사진 정용택 특파원 editor@tennispeople.kr

<저작권자 © 테니스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